드림엑스 소설

HOT 검색 키워드

한재진, 공전절후

아이디
비밀번호
  • 아이디저장

  • 일정액 3,000원 결제
  • 7일정액 10,000원 결제
  • 월정액 30,000원 결제

자동연장 고객 할인가

  • 월정액 24,900원 결제
  • 드림캐쉬

기획관

더보기

공지사항

더보기

혈루
· 작가 : 검궁인 · 출판사 : 프로무림
· 장르 : 무협
· 완결여부 : 완결
· 등급 : 전체관람가
· 별점 : 별점 (0/5)
찜하기 뷰어수동설치
권당 900원   일정액 3,000원    7일정액 10,000원   월정액 30,000원 결제

소설보기 ※권당 결제는 소설보기의 해당 권수를 클릭하시면 가능합니다.

1권
2권

전체줄거리

그러나 사나이....

그는 이를 아는지 모르는지 그저 묵묵히 비둘기의 깃
털을 쓰다듬고 있다. 각이 진 검은 흑사암 위에 걸터
앉아 있는 그의 얼굴에는 아무런 표정도 떠오르지 않
았다.

대략 20여 세나 되었을까?

아니 어쩌면 그보다 더 어린 듯도 하였다. 하지만 오
관이 지나치게 뚜렷한 탓인지 사나이의 음울하고 냉막
해 보이는 얼굴에는 묘한 그늘이 드리워져 보인다.

이로 인해 사실 그는 실제의 나이를 짐작하기 어려웠
다. 더구나 그는 지금 몹시 지친 듯 온 몸에 피곤의
기색이 역력하여 약관의 청년다운 활력이라곤 찾아볼
래야 찾아볼 수가 없었다.

눈(眼)!

눈만이 살아 펄떡이고 있었다.

실로 기이한 조화였다. 섬세한 선을 지녔으되 퇴폐적
인 분위기의 얼굴. 이런 얼굴을 일컬어 세인들은 몹시
영준하며 매력적이라고 할 것이었다.

그러나 그의 눈에서 발산되는 뜨거운 정신은 그가 가
진 천부의 준미함과는 극히 괴리감을 갖게 하는 것으
로써, 보는 이로 하여금 스산한 느낌마저 들게 한다.

사나이는 천천히 비둘기의 발목에 묶여져 있는 전서를
풀더니 꺼내 펼쳤다. 정황으로 미루어 실로 당연하고
단순한 동작이 아닐 수 없었다.

그러나 그 순간, 그를 위시한 9인의 인물들은 마치 사
전에 약속이라도 한 것처럼 꿈틀 변화를 보인다.

먼저 사나이의 안색이 엄숙해지는가 싶더니, 제각기
흑사암 주위에 걸터 앉거나 혹은 드러누워 있거나 혹
은 서 있던 여덟 명의 사나이들이 모두 자세를 고쳐
잡은 것이다.

다만 내내 변함없는 것은 그들의 눈이 사나이에게서
조금도 떨어질 줄을 모른다는 것이었다.

누가 알겠는가? 사나이가 공손히 받쳐 들어 읽고 있는
한 장의 전서에 그들 모두의 운명이 걸려 있는 것을!



<금군대도독(禁軍大都督) 위경삼을 척살하라. 기간은
보름. 자료는 추후 전달하겠다.

- 대주(隊主) >



전서를 읽고 있는 사나이의 눈이 삽시간에 암담하게
변한다. 그토록 맹렬히 타오르던 눈빛이 순식간에 어
둠 속으로 빨려들 듯 꺼져버렸다. 그뿐만이 아니었다.

그는 손마저 굳어진 듯 티끌의 무게나 다름 없는 한
장의 전서조차 버거운 양 힘없이 손을 내린다. 늘어뜨
려진 그의 주먹 안에서 전서는 무참히 구겨지고 있었
다.

사나이는 시선을 돌려 시리도록 푸른 하늘을 바라본
다. 하늘은 여전히 푸르되 그에게는 먹장구름이 뒤덮
인 암천이었다. 그는 자신의 시야를 덮은 암천을 향해
내심 통렬

작가의 다른 작품보기

더보기

건곤일척
건곤일척
검궁인
신독보강호 제1권(삽화판)
신독보강호 ..
검궁인
강호무정
강호무정
검궁인
십전무판자
십전무판자
검궁인
절대무가
절대무가
검궁인
천년마종
천년마종
검궁인
강호무정
강호무정
검궁인
달은 칼끝에 지고 3
달은 칼끝에..
검궁인, 사..

같은 장르 인기소설

루흔
루흔
이상남
풍운군단
풍운군단
사후명
풍운무림
풍운무림
사후명
생사지존
생사지존
강태산
동이(東夷) 시즌 1 최초의 활 (제2회 디지털 작가상 수상작)
동이(東夷)..
배상열
신협
신협
방승현
야수곡(野獸哭)
야수곡(野獸..
검궁인
백종속죄행
백종속죄행
관억

고객별점댓글

별점주고25자평쓰기

* 비방성, 스포일러성 글은 작성자의 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별점 아이디 25자평 작성일
댓글이 없습니다.
이 정보내용은 청소년 유해매체물로서 정보통신망 이용추진 및 정보보호등에 관한 법률 및 청소년 보호법의 규정에 의하여 19세미만의 청소년이 이용할 수 없습니다.